혼자 공부하는  파이썬

윤인성 저 │ 2019-06-10 출간

· 1:1 과외처럼 공부하고 싶을 때
· 어제 배운 내용이 생각나지 않을 때
· 작심삼일, 하다가 포기하게 될 때

누구나 혼자 할 수 있습니다!

야심 찬 시작이 작심삼일이 되지 않도록 돕기 위해서 <혼자 공부하는> 시리즈를 만들었습니다. 낯선 용어와 친해져서 책장을 술술 넘기며 이해하는 것, 그래서 완독의 기쁨을 경험하고 다음 단계를 스스로 선택할 수 있게 되는 것이 목표입니다.

지금 시작하세요.
<혼자 공부하는> 사람들이 ‘때론 혼자, 때론 같이’ 하며 힘이 되겠습니다.

자세히 보기
실습예제
용어노트
미리보기
정답지
동영상 강의

혼자 공부하는 파이썬 동영상 강의

# ‘파이썬’ 궁금한 게 있어요!

“첫 프로그래밍 언어로 무엇이 좋을까요?”라는 질문을 많이 받습니다. 이 질문에 대한 대답은 쉽지 않습니다. 추가적인 대화가 필요합니다. ‘개발자라면’, ‘비개발자라면’, 그리고 ‘무엇을 하고 싶은지’ 등의 이야기가 필요합니다. 그럼에도 파이썬을 추천하는 경우는 다음과 같습니다.

•개발자로서 스타트업에서 웹 서비스 개발을 하고 싶은 경우
•개발자로서 서비스에 활용할 인공지능을 개발하고 싶은 경우
•개발자로서 데이터 수집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싶은 경우
•비개발자로서 엑셀 이상의 데이터 분석을 하고 싶은 경우
•비개발자로서 업무 자동화를 위한 간단한 프로그램을 만들고 싶은 경우
•비개발자로서 프로그래밍을 접해 보고 싶은 경우

이 중 마지막에 있는 ‘비개발자로서 프로그래밍을 접해 보고 싶은 경우’가 파이썬이 첫 입문언어로 좋다고 알려진 이유라고 생각하는데, 이와 관련하여 더 이야기를 하고 싶다면 필자의 유튜브 채널에 있는 파이썬 강의에 댓글을 남겨 주세요. 이야기를 공유해서 다른 분들도 참고할 수 있으면 좋을 것 같습니다.

웹 서비스 개발, 인공지능 개발, 데이터 수집 프로그램 개발, 데이터 분석, 업무 자동화 등을 공부해볼 수 있습니다. 또한 심심할 때 나름대로 보람 있게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알고리즘 문제 풀이도 해볼 수 있습니다.

『혼자 공부하는 파이썬』으로 기본이 확실해졌다면 어떤 프로그래밍 언어로도 넘어갈 수 있습니다.

파이썬은 다른 프로그래밍 언어들보다 공부하는 과정에서 난이도 증가가 매우 부드러운 언어입니다. 다른 프로그래밍 언어는 공부 도중에 “이걸 넘어갈 수 있을까?”라는 생각이 드는 벽이 자주 나타나는데, 파이썬은 그렇지 않습니다. 그래서 프로그래밍 입문자가 차근차근 프로그래밍 개념을 공부할 때도 좋은 언어인데요. 그래서 파이썬으로 기본 문법을 배운 뒤, 다른 프로그래밍 언어로 넘어가는 방법도 괜찮다고 생각합니다.

많은 내용을 다루고 있고, 넓은 난이도를 가지고 있습니다.
필자가 번역한 『머신러닝 딥러닝 실전 개발 입문』은 IT 전문서로는 꽤 많이 팔린 책입니다. 인터넷 강의도 진행했는데, 이를 통해 1년 동안 수많은 질문을 받았습니다. 그런데 머신러닝, 딥러닝 질문이 아닌 대부분 파이썬 기본 문법과 관련된 내용이었습니다.

처음에는 의아했습니다. “머신러닝, 딥러닝 책을 보고 있을 사람이라면 당연히 파이썬 기본 문법을 공부하고 왔을 텐데, 왜 이런 기본 문법을 모르는 것일까?” 궁금했죠. 그러고 나서 많은 책들이 ‘비전공자를 위한’이라는 명목으로 쉬운 내용만 다루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 책은 다음 단계로 넘어갔을 때 파이썬 기본 문법과 관련된 의문이 발생하지 않는 수준으로 내용을 다룹니다. 사실 많은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다른 파이썬 입문서에 비해서는 많다고 느낄 수 있을 것입니다.

또한 확인문제를 꽤 많이 넣었는데, 처음 보면 당황할 문제도 많습니다. 처음 봐서 당황할 수 있겠지만, 실질적으로 어려운 문제는 아닙니다. 이 정도의 문제는 풀 수 있는 상태가 되어야 다음 단계로 넘어갔을 때 다양하게 제대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프로그래밍을 시작하는 것은 쉽습니다. 그러나 목표가 무엇이냐에 따라 프로그래밍은 쉽지 않습니다.

2019년 US News & World Reports에서 선정한 연봉 순위 TOP 100 직업에 1위로 이름을 올린 직업은 소프트웨어 개발자였고, 컴퓨터공학과의 커트라인이 의과대학을 넘은 대학도 있었습니다. 극단적인 예이긴 하지만, 이제 프로그래밍은 많은 사람이 가치 있다고 믿는 영역입니다. 많은 사람이 가치 있다고 믿는 이유는 그것이 갖기 쉽지 않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프로그래밍은 쉽지 않습니다. 프로그래밍을 공부해 보고 싶고, 프로그래밍으로 무언가를 해보고 싶다면 힘을 내야 합니다. 힘들지만 분명 재미있을 것입니다.